JTBC

주요 메뉴 영역

본문 영역

JTBC 프로그램과 관현한 홍보/보도자료입니다

[별다방] 신규 오전 정보 프로그램 론칭, ‘별걸 다 해주는 방랑 삼남매’ 활약 담는다

조인스 계정 JTBC PRESS 2018-03-12 PM 2:20:58 조회 261

JTBC 신규 오전 정보 프로그램 ‘별다방’ 론칭, ‘별걸 다 해주는 방랑 삼남매’ 활약 담는다

















방송: 3월 3일(토) 오전 9시



‘별걸 다 해주는 방랑 삼남매’의 시골 마을 여정기가 첫방송된다.


3일(토) 오전 9시에 첫 방송되는 JTBC ‘별다방’은 전국 방방곡곡을 돌아다니며 ‘의료 사각지대’에 속하는 시골 마을을 방문해 일손을 돕고 아픈 곳을 치료해주는 프로그램이다. MC로는 방송인 지상렬과 정가은 팀과 배우 오현경과 개그우먼 조혜련 팀이 각각 두 팀으로 나뉘어 매주 번갈아가며 호흡을 맞춘다. 두 팀과 더불어 전문적인 의료 도움을 줄 한의사 박병모 원장도 함께해 어르신들의 ‘별걸 다 해주는’ 삼남매가 될 예정.


첫 번째 방송에서는 친남매처럼 환상의 호흡을 자랑한 지상렬과 정가은의 이야기가 공개된다. 두 사람은 ‘남매트럭’에 각종 물건을 싣고 어르신들과 물물교환도 하고 마을 일손을 도우며 마음과 정을 나눴다는 후문이다.


제작진은 “의료 사각지대에 있는 마을을 직접 방문해보니 진료를 받을 수 있는 상황이 생각보다 열악했다”며, “MC들과 한의사가 직간접적으로 많은 분들께 도움을 드릴 수 있어서 다행이었다”고 전했다.


이외에도 ‘별다방’ 삼남매는 심심하고 무료한 시골 마을에 활기를 불어넣고, 그 동안 어디에도 시원하게 말하지 못했던 어르신들의 속사정을 들어드리며, 외로움까지 달랠 예정. 또한 삶의 연륜과 지혜가 묻어나는 어르신들의 이야기 속에서 잔잔한 웃음과 감동을 전하겠다는 각오다.


JTBC ‘별다방’은 3월 3일(토) 오전 9시에 첫방송된다.




하단 영역